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16회 이육사 시문학상에 박철 시인

제16회 이육사 시문학상 수상자 시집 '없는 영원에도 끝은 있으니' [이육사문학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16회 이육사 시문학상 수상자 시집 '없는 영원에도 끝은 있으니' [이육사문학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시집 '없는 영원에도 끝은 있으니'(창비· 2018)의 박철 시인이 제16회 이육사 시(詩) 문학상을 받는다.

(사)이육사추모사업회는 "작품이 우수하고 이육사 정신에 부합해 박 시인을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주변과 이웃을 바라보는 시인 목소리에 온기가 있고, 민족사적 아픔과 민중 삶을 현실과 지난 시절의 그리움과 연민으로 형상화하는 데 충실했다고 덧붙였다.

상금은 2천만원이다. 시상식은 오는 7월 27일 이육사문학관에서 열린다.

민족시인 이육사 탄생 100주년을 맞아 숭고한 생애와 문학정신을 기리고 계승하기 위해 2004년 이 상을 제정했다.

이육사추모사업회가 주최하고 TBC가 주관한다.

kimh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25 12: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