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물고기양식·채소재배 겸용 '아쿠아포닉스' 특허기술 민간 이전

송고시간2019-06-25 11:32

(수원=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경기도농업기술원은 물고기 양식과 채소 수경재배를 함께 할 수 있는 친환경 융복합 설비인 '아쿠아포닉스' 전용 여과장치 특허기술을 ㈜이산엠텍에 이전했다고 25일 밝혔다.

아쿠아포닉스 엽채류 재배
아쿠아포닉스 엽채류 재배

[경기도농업기술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아쿠아포닉스는 체험, 교육, 관광, 치유농장 등 6차 산업 적용이 가능한 융복합 기술로 친환경 농수산물을 소비자에게 직접 공급할 수 있는 장점으로 주목받고 있다.

아쿠아포닉스에서는 물고기의 배설물이 분해과정을 거쳐 채소 뿌리에 영양분으로 공급되며 이 과정에서 미생물이 쉽게 정착할 수 있는 여과기의 기능이 핵심 기술로 꼽힌다.

도농업기술원이 해양수산자원연구소와 공동으로 개발한 여과기는 물고기에 해로운 아질산, 암모니아 등 유해 성분을 채소가 이용할 수 있는 영양분으로 전환할 수 있는 장치다.

도농업기술원은 메기, 뱀장어, 새우, 비단잉어 등 다양한 어종을 이용한 엽채류와 과채류 생산 모델을 개발 중이다.

미국에서는 기업화된 아쿠아포닉스 농장이 많이 있으며, 이 중 위스콘신주에서는 연어와 채소를 생산하는 대규모 농장이 있다.

아쿠아포닉스 엽채류 재배
아쿠아포닉스 엽채류 재배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t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