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갤럭시 폴드 언제쯤 나올까…업계 "7월 말 출시 협의 중"

송고시간2019-06-22 07:30

삼성 '수주 내 일정 공지' 고수…7월말 지나면 갤노트10과 겹칠 수도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갤럭시 폴드 출시를 한 차례 연기한 후 두 달이 되도록 새 일정을 공지하지 않으면서 출시일이 미궁에 빠졌다. 이동통신업계는 7월 말 출시를 예상하고 있지만, 이 역시 미뤄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잇따른 출시연기…흥행 기대 낮아진 폴더블폰(CG)
잇따른 출시연기…흥행 기대 낮아진 폴더블폰(CG)

[연합뉴스TV 제공]

22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이통사들은 다음 달 말 갤럭시 폴드를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협의 중이다.

삼성전자와 이동통신 3사는 5월 중순 스크린 결함 논란이 벌어지기 이전 버전의 갤럭시 폴드를 두고 망연동 테스트를 진행해 한때 6월중 제품을 출시하는 것이 아니냐는 설이 나왔다.

그러나 삼성전자의 품질 안정화 작업이 예상보다 길어지면서 현재까지 스크린 결함을 개선한 버전의 갤럭시 폴드를 이통사에 공급하지 못하고 있다.

출시 일정 공지도 미뤄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4월 23일 갤럭시 폴드 출시를 연기하면서 발표한 것과 같이 '수 주 내 출시 일정을 공지하겠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개발실장(사장)은 19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5G 이동통신 플러스 전략위원회'에서 "갤럭시 폴드 출시 일정을 수 주 내에 발표하겠다는 입장에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다만 조만간 갤럭시 폴드가 공개될 것이라는 시그널은 감지된다.

고동진 IM부문장(사장)은 최근 한 언론을 통해 "7월 이전에 갤럭시 폴드를 출시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김성철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은 18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호텔에서 열린 한국정보디스플레이학회에서 "갤럭시 폴드 디스플레이 보완을 마치고 양산 대기 중"이라고 전했다.

이동통신업계 관계자는 "개선 전 제품으로 망연동 테스트를 했기 때문에 개선 제품이 나오더라도 망연동 테스트는 빨리 마무리할 수 있다"면서도 "현재로서는 7월 말로 출시를 협의 중이지만 또 미뤄진다면 갤럭시노트10과 비슷한 시기에 출시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7 배터리 발화 사건을 교훈 삼아 품질 이슈가 있는데 섣불리 출시하면 독이 될 거라고 생각하는 듯하다"며 "폴더블폰은 경쟁사가 바로 따라올 수 없는 제품이니 품질에 만전을 기한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화웨이는 최근 자사 폴더블 스마트폰 '메이트X'의 출시를 9월로 연기한 바 있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