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U-20 준우승 축구대표팀 병역특례…찬성 59% vs 반대 35%[한국갤럽]

돌아온 U-20 태극전사
돌아온 U-20 태극전사(영종도=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과 이강인(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6.17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폴란드 월드컵에서 준우승이라는 역대 최고 성적을 거둔 한국 축구대표팀 선수들에게 병역 특례를 적용해야 한다는 의견이 절반을 넘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1일 나왔다.

한국갤럽이 지난 18∼20일 전국 성인 1천5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결과, 국위를 선양한 U-20 월드컵 축구대표팀 선수들에게 병역 특례를 적용해야 한다는 응답이 59%인 것으로 나타났다.

'규정이 없고 형평에 맞지 않아 반대'란 의견은 35%였다. 6%는 의견을 유보했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

성별·지역·직업·성향 등 대부분의 응답자층에서 병역 특례 적용에 대한 찬성 의견이 우세했다.

다만 40대 연령층에서만 찬반 의견이 각각 48%로 팽팽하게 갈렸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한국갤럽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bo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6/21 10: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