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선박 해상 침투 없어야'…해경, 서해 접경지역 긴급 점검

송고시간2019-06-20 17:43

해경, 서해 접경지역 긴급 점검
해경, 서해 접경지역 긴급 점검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은 최근 북한 선박이 아무런 제지 없이 동해 삼척항까지 진입한 사건의 재발을 막기 위해 20일 인천 강화도 등 서해 최북단 접경지역의 치안현장을 긴급 점검했다고 밝혔다.

구자영 중부해경청장은 이날 오후 인천해양경찰서 강화파출소를 방문해 취약지역 관리실태 등 업무 현황을 보고 받았다.

또 인천 강화도 동쪽 끝에 있는 연미정과 한강하구 중립수역 등 치안현장을 살폈다.

지역 군 부대·강화군청·경인북부수협 등과 긴급 간담회도 개최해 치안 협력 방안을 공유했다.

접경지역 수역을 관할하는 인천해양경찰서장 등과 접경지역 경계대책을 논의하기도 했다.

구 청장은 "서해는 해안선이 복잡하고 서해5도 등 섬들이 산재해 동해에 비해 안보 위험이 더 높다"며 "현장에서 감시체계를 더욱 강화해 해상경비에 한 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