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노회찬 서거 1주기 추모행사…'그리운 사람, 함께 꿈꾸는 세상'

내달 15∼28일 추모주간…추모제·묘비 제막·미술전시·학술토론
모란공원에 영면하는 노회찬 의원
모란공원에 영면하는 노회찬 의원(남양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27일 오후 경기도 남양주시 모란공원에서 추모객들이 고(故) 노회찬 정의당 의원을 추모하는 액자를 묘소 앞에 두고 있다. 2018.7.27 andphotod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평등하고 공정한 나라 노회찬재단이 준비하는 고(故) 노회찬 의원의 서거 1주기 추모행사의 윤곽이 나왔다.

20일 노회찬재단 측에 따르면 1주기 추모행사의 슬로건은 '그리운 사람 노회찬, 함께 꿈꾸는 세상'이다.

재단 측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노 의원을 그리워하고 추모하는 시민들이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고 밝혔다.

재단은 내달 15∼28일 2주간을 추모주간으로 지정하고 미술전시회, 학술토론회, 추모 공연 등을 준비했다.

내달 20일 오전 노 전 의원의 묘소가 있는 경기 마석 모란공원 묘소에서 추모제와 묘비 제막식이 열린다.

'묘비를 만들지 말라'는 노 의원의 유지 등을 고려해 그동안 묘비가 없었지만, 1주기를 맞아 소박하게 묘비를 마련하게 됐다는 것이 재단 측 설명이다.

이어 오후에는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사회 정의 실현과 사회적 약자의 권리 보호를 위해 노력해온 노 전 의원의 정치철학을 계승하자는 취지에서 제정된 '노회찬상' 시상식이 열린다.

또 노 의원을 애도하는 마음을 넘어서 그의 꿈을 이어가자는 취지에서 마련된 추모문화공연도 진행된다.

추모문화공연은 장르 제한 없이 노래·연주·연극 등의 방식으로 노 의원을 추모하기 위해 참여를 신청한 시민 7∼8팀이 무대에 오르게 된다.

이밖에도 추모미술전시회 '함께 꿈꾸는 세상'이 내달 16∼28일 서울 종로구 전태일기념관에서 열린다. 작가 50인이 노 의원을 추모하는 마음을 담은 초상화, 판화, 조각 등을 출품했다.

내달 16일 국회 의원회관에서는 '노회찬과 한국 정치'를 주제로 추모학술토론회도 열린다.

재단은 최근 1주기 추모집 '그리운 사람 노회찬' 출판을 위한 크라우드펀딩도 시작했다.

추모집 원고는 노 의원을 그리워하며 시민들이 장례식장 포스트잇, 손편지, 신문, 잡지, SNS 등에 남긴 글들을 모아 마련됐다.

지난 18일 펀딩을 시작해 현재 570여만원이 모인 상태다.

재단 측 관계자는 "목표치인 700만원을 많이 선회할 것 같다"며 "다음 달 23일에는 추모집을 받아볼 수 있게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bo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20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