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중 노조, 4시간 파업…내주도 부분파업(종합)

송고시간2019-06-20 17:04

26일 회사 정문 앞서 전국 노동자대회 개최 예정

구호 외치는 현대중공업 노조
구호 외치는 현대중공업 노조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16일 오후 울산 현대중공업 본사에서 열린 전국금속노조 현대중공업지부의 '임·단투 출정식 및 법인분할 저지 결의대회'에서 노조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5.16 yongtae@yna.co.kr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현대중공업 노조가 법인분할 주주총회 무효를 주장하며 나흘 만에 다시 전 조합원 부분파업에 들어갔다.

노조는 이날 오후 1시부터 울산 본사에서 4시간 부분파업에 돌입했다.

노조 간부들은 파업 후 공장을 돌며 사내하청(비정규직) 노동자 등을 대상으로 노조 가입 활동을 벌였다.

노조는 지난달 31일 분할 안건이 주총을 통과하자 지난 3일부터 14일까지 전면파업과 부분파업 등을 병행했고 이날 다시 부분파업했다.

노조는 파업 후 회사 정문 맞은편에서 원하청 공동집회도 열었다.

노조는 또 오는 24∼25일 3시간 파업, 26일 4시간 파업을 결의했다.

특히 26일에는 민주노총 전국 노동자대회가 현대중공업 정문 앞에서 열릴 예정이다.

노조 관계자는 "단체협약상 쟁의 기간에는 조합원 징계를 할 수 없으나 회사가 주총 반대 투쟁 책임을 물어 조합원을 징계하고 있어 파업을 이어 간다"며 "파업 기간 하청 노동자 노조 가입 활동도 적극적으로 펼친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