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송고시간2019/07/09 08:00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2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3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4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5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6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7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8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9

<<시각장애인 음성정보 지원을 위한 텍스트입니다>>

"우리나라 청소년들의 당류 섭취가 상대적으로 높아 설탕세 도입을 심각히 고려해봐야 할 시점"

지난 5월에 열린 한국건강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는 '설탕세' 도입에 대한 논의가 있었습니다.

설탕세란 당류가 과도하게 들어 있어 비만 위험을 높이는 음료와 식품에 부과하는 세금인데요. 세계보건기구(WHO)는 2016년 10월 각국에 20% 세율의 설탕세 도입을 권고한 바 있습니다.

노르웨이·프랑스 등 일부 국가에서는 일찌감치 설탕세를 도입했고, WHO 권고 이후에는 태국·필리핀·영국·아일랜드 등 더 많은 국가로 도입이 확산했죠.

"영국은 설탕세 도입 발표 후 세금 부과 시점까지 약 2년간, 청량음료 기업의 50% 이상이 설탕 함량을 조정했다" - 서울대 식품영양학과 윤지현 교수

전문가들은 설탕세 도입이 점점 심각해지는 청소년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과세 부담이 소비자에게 전가될 가능성이 크다" - 서울대 경제학과 홍석철 교수

반면 설탕세 도입에 신중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습니다. 설탕세가 거론될 때마다 '또 증세냐'며 반발하는 여론도 만만치 않죠.

최근 제주도의회에서도 '설탕세를 도입하자'는 제안이 나오는 등, 설탕세 도입 논의가 곳곳에서 활발해지는 모양새입니다. 설탕세 도입, 비만 인구를 줄이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까요?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김지원 작가 이한나 인턴기자(디자인)

[카드뉴스] 설탕세 도입, 비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까? - 10

buff2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7/09 08:00 송고

댓글쓰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