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슈퍼매치 멀티골 오스마르, K리그1 16라운드 MVP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FC서울의 오스마르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FC서울의 오스마르[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수원 삼성과 88번째 슈퍼매치에서 멀티골을 기록한 FC서울의 오스마르가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 2019 16라운드를 가장 빛낸 선수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서울의 수비수 오스마르는 16일 수원과 슈퍼매치에서 전반 10분 프리킥으로 득점에 성공한 뒤 2-1로 앞서던 후반 34분 오른발 발리슛으로 쐐기골을 넣으면서 멀티골을 작성해 16라운드 MVP로 뽑혔다"고 발표했다.

6골이 터진 서울과 수원의 슈퍼매치가 16라운드 베스트 매치로 뽑혔고, 슈퍼매치에서 4-2로 승리한 서울이 베스트팀에 선정됐다.

베스트 11 공격수 부문에는 김신욱(전북)과 페시치(서울)가 이름을 올렸고, 베스트 11 미드필더 부문에는 에델(성남), 박용우(울산), 류재문(대구), 믹스(울산)가 뽑혔다.

베스트 11 수비수 부문은 김민우(상주), 오스마르(서울), 강민수(울산), 이태희(상주)가, 베스트 골키퍼는 송범근(전북)이 차지했다.

한편, K리그2 15라운드 MVP는 수원FC가 기록한 두 골을 모두 책임진 안병준에게 돌아갔다.

안병준은 15일 아산 무궁화와 원정에서 전반 43분 헤딩으로, 후반 42분 오른발로 멀티골을 넣어 2-0 승리를 이끌었다.

하나원큐 K리그1 2019 16라운드 베스트 11
하나원큐 K리그1 2019 16라운드 베스트 11[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6/19 14: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