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갓 태어난 아이 방치해 숨지자 땅에 묻은 20대 산모 구속

송고시간2019-06-19 11:43

경북 의성경찰서 전경 [의성경찰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경북 의성경찰서 전경 [의성경찰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의성=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경북 의성경찰서는 19일 갓 태어난 아이를 숨지게 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영아살해 등)로 A씨(29)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달 27일 집에서 자기가 낳은 여자아이가 숨지자 집 앞 도랑둑에 묻은 혐의를 받는다.

그는 출산하다가 좌변기에 빠진 아이를 꺼내지 않고 방치한 것으로 경찰 조사에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당황해서 아이를 방치했다고 하나 미필적 고의에 따른 살인으로 본다"고 밝혔다.

또 "A씨는 살해 혐의를 부인하고 있고 아기가 태어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숨지자 묻었다고 진술했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A씨를 오는 20일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kimh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