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액 삭감' 익산시체육회 예산 부활…정상화 길 열려

익산시의회 전경
익산시의회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익산=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익산시의회는 최근 정례회를 열어 익산시 체육회와 장애인체육회의 올해 운영비 3억5천만원을 통과시켰다고 18일 밝혔다.

익산시의회는 익산시가 마련한 체육회의 투명성 제고와 인적 쇄신 등의 개혁안을 받아들여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익산시는 하반기에 사무국장과 직원을 채용하고 체육회를 정상화할 계획이다.

앞서 익산시의회는 체육회의 불법·부당한 임원진 구성, 불투명한 예산 운용, 익산시의 관리 감독 부실 등을 이유로 올해 예산을 전액 삭감했다.

이후 익산시는 직원을 파견해 비상체제로 운영하며 강도 높은 개혁안을 만들었다.

doin1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6/18 16: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