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래에셋운용, 독일 오피스빌딩 매각…1천600억원 차익

송고시간2019-06-17 09:40

독일 프랑크푸르트 T8 빌딩
독일 프랑크푸르트 T8 빌딩

[미래에셋자산운용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있는 오피스빌딩 T8(Taunusanlage 8) 매각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매각금액은 4억유로(약 5천200억원)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017년 8월 사모부동산펀드를 통해 2억8천만유로(약 3천600억원)에 이 건물을 인수해 이번 매각에 따른 차익규모는 1천600억원에 달한다.

아울러 투자 기간 7% 중반대 배당이 이뤄져 매각이 완료되면 연 25%가 넘는 내부수익률을 달성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프랑크푸르트 핵심업무지구에 있는 T8은 미래에셋자산운용 매입 당시 건물 전체 면적의 약 3분의 2가 공실이었으나 인수 1년 만에 임대율이 99% 수준까지 올랐다.

현재 이 건물 임차인은 글로벌 로펌 링크레이터스, 공유오피스 업체 위워크, 재해보험사 FM 글로벌 등이다.

최종훈 미래에셋자산운용 부동산부문 대표는 "이번 매각으로 일시적으로 공실이 많은 부동산이라도 우수한 입지의 우량 물건이면 향후 임대율과 수익률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