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교도 "아베-시진핑, G20 개최 전날인 27일 정상회담"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정상회담이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개최 전날인 오는 27일 일본 오사카(大阪)에서 개최될 예정이라고 교도통신이 14일 보도했다.

통신은 중일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이렇게 보도하며 두 정상이 중일 관계의 개선을 가속화하고 안정적인 발전을 도모하자는 데 뜻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번 정상회담은 28~29일 열리는 G20 정상회의 참석차 시 주석이 일본을 방문하는 것을 계기로 열린다. 시 주석의 일본 방문은 주석 취임 이후 처음이다.

통신은 중일 정상회담이 G20 개최에 하루 앞서 열리는 것은 충분한 시간을 확보해 회담을 개최하려는 양국의 의도가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시 주석의 이번 방일이 국제회의 참석을 목적으로 한 실무방문이어서 공동성명 발표나 공동 기자회견 등은 하지 않는다.

통신에 따르면 회담에서는 첨단기술과 제3국 인프라 개발을 둘러싼 중일간 연대 촉진, 북한에 대한 대응이 의제로 다뤄질 전망이다.

아베 총리는 이번 정상회담에서 시 주석의 국빈 방일을 공식 요청할 계획이다. 시 주석은 이번 일본 방문 기간 일본 측과 양국 정부간 자이언트 판다 번식 연구 협력을 위한 각서를 체결할 예정이다.

작년 10월 시진핑(習近平·오른쪽) 중국 국가 주석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베이징(北京)에 있는 조어대(釣魚台)에서 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를 하는 모습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작년 10월 시진핑(習近平·오른쪽) 중국 국가 주석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베이징(北京)에 있는 조어대(釣魚台)에서 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를 하는 모습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4 18: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