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낭만항구' 목포 들썩였다…초등교장 등 5천여명 찾아

13∼14일 제61회 한국초등학교장협의회 하계 연수회
하계 연수회
하계 연수회[목포시 제공]

(목포=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목포가 대규모 단체 관광객들로 북적거렸다.

형형색색 대형 단체 버스들이 길거리를 뒤덮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13∼14일 1박 2일에 걸쳐 목포체육관 등 목포 일원에서 열린 '제61회 한국초등학교교장협의회 하계 연수회' 덕분이다.

이번 연수회에는 전국 초등학교 교장과 교장 출신 장학관, 교육 전문직원 등 5천여명이 참석했다.

초등교육 발전을 위한 연수와 함께 맛의 도시 낭만항구 목포의 구석구석을 돌아보는 의미 있는 일정으로 진행됐다.

대규모 인원의 지역 방문으로 식당과 숙박업소 등 지역 상권에도 상당히 큰 효과가 있었다고 시는 분석했다.

서남권 거점 관광도시 목포를 전국에 널리 알리는 홍보 효과도 톡톡히 본 것으로 보인다.

시는 연수회 참가자 대부분이 초등학교 교장이라는 점을 감안, 목포가 가진 특별한 교육적 가치 등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며 향후 수학여행이나 현장체험학습 유치에 집중했다.

갓바위권의 자연사박물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지붕 없는 박물관으로 불리는 근대역사문화거리 일원 등을 면밀히 소개했다.

수학여행에 맞는 견학 프로그램을 별도로 안내하여 교장단으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았다.

목포시는 대규모 방문객이 1박 2일 동안 맛의 도시 목포의 정갈한 음식을 맛보고, 스마일 목포의 청결과 친절을 직접 겪고, 근대역사문화도시 목포의 역사적 가치를 배우며 낭만항구 목포의 매력을 한껏 느낄 기회가 됐다고 평가했다.

chog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4 17: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