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월드컵경기장서 U-20 월드컵 우승 기원 '단체 응원전'

15일 오후 11시부터 응원전 시작
17일 정오 서울광장에서는 U-20 대표팀 '환영 행사'
축구팬들의 축구대표팀 응원 모습
축구팬들의 축구대표팀 응원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와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가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 승리를 위해 단체 응원전을 마련했다.

축구협회와 서울시는 "15일 오후 11시부터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표팀 서포터스인 '붉은악마'와 함께 남자축구 대표팀 사상 처음으로 FIFA 주관 대회 결승에 오른 U-20 대표팀을 위한 단체 응원을 펼친다"고 밝혔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16일 오전 1시 폴란드 우치 경기장에서 우크라이나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을 치른다.

축구협회와 서울시는 15일 오후 11시부터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표팀 응원가 '승리의 함성'을 부른 트랜스픽션의 공연을 시작으로 단체 응원전에 나서고, 16일 오전 1시부터 경기장 전광판에서 결승전을 방영한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15일 오후 11시부터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안전을 위해 폭죽 등 화약류와 유리병 등 위험 물품은 물론 주류 반입도 제한된다.

서울월드컵경기장은 북측(N) 구역부터 순차적으로 개방된다.

서울시는 "주차장이 협소한 만큼 대중교통 이용을 부탁드린다"라며 "귀가를 위해 대중교통 첫차 운행시간을 앞당기는 등 별도의 교통대책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축구협회는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대표팀 선수들의 환영 행사를 공식 파트너인 KT와 함께 17일 정오부터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열기로 했다. 환영식은 KBS1, MBC,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4 15: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