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술김에…" 지구대 담벼락에 '대통령 하야' 낙서 60대 검거

대구 동부경찰서
대구 동부경찰서[연합뉴스TV 캡처]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 동부경찰서는 술김에 지구대 담벼락에 대통령 하야를 암시하는 낙서를 한 혐의(공용물건손상)로 A(62)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후 9시 20분께 동대구지구대 외벽 담에 검은색 래커 스프레이로 '문. 하야'(가로 120㎝·세로 60㎝)라는 낙서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경기가 안 좋아 술 먹고 홧김에 그랬다"고 진술했다. 그는 특정 정당에 가입하지는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주변 폐쇄회로(CC)TV 분석으로 피의자를 특정했으며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su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4 15: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