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샤오미, 국내 프리미엄폰 시장 진출…'50만원대' 미9 출시

24일 롯데하이마트서 사전예약…가격 59만9∼64만9천원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보급형 제품으로 국내 시장에 도전해온 샤오미가 프리미엄폰 시장에도 진출한다. 외산폰의 무덤으로 불리는 한국 시장에서 성과를 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샤오미 미9
샤오미 미9[샤오미 제공]

샤오미 국내 총판인 지모비코리아는 14일 오전 서울 강남구에서 미9 출시 기자간담회를 열고 플래그십폰 미9을 24일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날부터 롯데하이마트[071840]를 통한 사전예약이 진행되며, 가격은 64GB 모델 59만9천원, 128GB 모델 64만9천원이다. 다만 국내 이통사를 통해서는 출시되지 않는다.

지모비코리아 정승희 대표는 "지금까지 샤오미 중저가 모델에 속하는 스마트폰을 한국 시장에 출시해왔다"며 "미9을 시작으로 한국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도 메기 효과를 일으키겠다"고 말했다.

미9은 6.39인치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에 지문인식 센서가 내장됐고 퀄컴 스냅드래곤 855 칩셋, 3천300mAh 배터리를 달았다. 4천800만 화소 주카메라, 1천6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1천200만 화소 망원 카메라 등 트리플 카메라, 무선 충전 등을 지원한다.

색상은 블랙, 오션블루, 라벤더 퍼플 등 3가지로 발매되며, 후면이 빛을 받으면 무지갯빛으로 빛나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 출시되는 미9에는 타 지역과 달리 20W 무선 충전기가 동봉된다.

샤오미 측은 미·중 무역분쟁으로 화웨이에 대한 제재가 심화하면서 중국 제조사 스마트폰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것에 대해 '문제없다'고 답했다.

버지니아 쉬 샤오미 매니저는 "개별 기업에 관련 제재가 있을 수 있지만, 샤오미는 중국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문제없이 잘하고 있다"며 "샤오미는 민영 기업이고 우리의 독특한 비즈니스 모델 덕분에 좋은 성과를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4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