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의회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 열어 시민과 소통

민선 7기 시대 울산시의회
민선 7기 시대 울산시의회[울산시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소통과 공감으로 생활밀착형 의정활동을 실천하기 위해 울산시의회가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를 연다.

시의회는 오는 15일 중구 성남동 메가박스 앞 광장에서 시민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제1차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버스킹 의회는 버스킹 공연자가 길거리에서 음악으로 소통하는 것처럼 시의회도 길거리 현장에서 의정활동을 홍보하고 시민 애로사항을 청취한다.

행사는 지역 청년들이 나와 노래와 마술로 하는 버스킹 공연을 시작으로, 행사 전 수렴한 시민 의견을 위주로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또 시민 즉석 질문에 대해 의원이 답변하는 시간도 있다.

시의회는 시민 의견을 모아서 더욱 살기 좋은 울산을 만들겠다는 의미로 시민과 시의원이 함께 참여하는 '소통 퍼포먼스'도 한다.

황세영 시의장은 13일 "시민이 많이 모이는 장소라면 어디라도 찾아가 시민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며 "시민 목소리를 소중히 간직해 우리 시가 추진하는 정책과 사업에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6/13 16: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