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영삼-상도동' 50주년…초산테러 현장 동판설치 등 기념행사

김영삼-상도동 50주년 기념행사 초청장 [사단법인 김영삼민주센터 제공 파일 캡처]
김영삼-상도동 50주년 기념행사 초청장 [사단법인 김영삼민주센터 제공 파일 캡처]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사단법인 김영삼민주센터는 20일 오전 10시 '김영삼-상도동 50주년 기념행사'를 한다고 13일 밝혔다.

센터는 "올해는 1969년 김영삼 전 대통령이 상도동과 인연을 맺고 초산 테러를 당한 후 '40대 기수론'을 선언하는 등 민주주의 역사에서 김영삼-상도동이 중요한 상징으로 자리 잡은 지 50주년이 되는 해"라고 설명했다.

초산 테러 사건은 1969년 6월 20일 신원 불명 청년들이 초산이 담긴 병을 김영삼 당시 신민당 원내총무가 탑승하던 차량에 투척한 일이다.

동작구 김영삼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행사 1부에서는 김형준 명지대 교수가 강연을, 문희상 국회의장, 이홍구 전 국무총리가 축사를 한다.

인근 초산 테러 현장으로 이동해 열리는 2부에서는 김 전 대통령의 손녀인 김인영 작가가 디자인한 동판을 바닥에 설치한다.

bang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3 16: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