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女배구, 올림픽 예선 대비 7월 소집…양효진·이재영 합류할 듯

8월 2∼4일 러시아·캐나다·멕시코와 도쿄올림픽 직행 티켓 경쟁
VNL에 참가 중인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선수들
VNL에 참가 중인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선수들[국제배구연맹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2019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 참가 중인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7월 초부터 2020년 도쿄올림픽 출전을 위한 본격적인 담금질에 들어간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여자대표팀은 7월 1일(잠정) 충북 진천선수촌에 소집돼 도쿄올림픽 세계 예선전을 대비한 훈련을 시작한다.

조만간 올림픽 세계 예선전에 나설 대표팀 명단을 발표할 예정인 가운데 부상으로 재활 중인 간판급 선수들이 소집 대상에 포함될 전망이다.

라바리니 감독은 VNL에서는 성적에 연연하지 않고 다양한 선수들을 테스트한 뒤 올림픽 세계 예선전에 최정예 멤버로 참여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올림픽 세계 예선에는 이번 2018-19시즌 막판 왼쪽 손가락 인대가 파열돼 수술을 받고 재활해왔던 센터 양효진(현대건설)과 VNL 대표팀에 소집됐다가 왼쪽 무릎 부상 악화로 낙마했던 레프트 이재영(흥국생명)이 합류할 전망이다.

현대건설의 센터 양효진
현대건설의 센터 양효진[현대건설 배구단 제공]

양효진은 재활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최근 소속팀에서 볼 운동을 시작했고, 이재영 역시 많이 회복돼 8월 올림픽 세계 예선 출격에는 문제가 없는 상태다.

여자배구 MVP는 이재영
여자배구 MVP는 이재영(김천=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27일 경북 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여자프로배구 챔피언결정전에서 한국도로공사를 꺾고 통합우승을 차지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이재영이 MVP트로피를 받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19.3.27 psykims@yna.co.kr

또 이재영과 함께 대표팀에서 낙마했던 리베로 김해란(흥국생명)과 무릎 십자인대에 고정했던 핀 제거 수술을 받고 재활을 끝낸 레프트 이소영(GS칼텍스)도 출격이 가능하다.

그러나 4월 중순 왼쪽 발목 수술을 받았던 '토종 거포' 박정아(한국도로공사)는 올림픽 세계 예선 가세가 어렵다는 입장을 소속팀 사령탑인 김종민 감독이 대한배구협회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기주 배구협회 여자경기력향상위원회 위원장은 "세계 예선전 때 올림픽 본선 직행 티켓을 다툴 러시아와 VNL 4주차에 맞붙어 1-3으로 졌지만 주축 선수들이 합류하면 해볼 만하다는 느낌을 받았다"면서 "올림픽 세계 예선전에는 최정예 멤버로 대표팀을 구성하겠다는 게 라바리니 감독의 생각"이라고 전했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6/13 11: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