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노르웨이 북극 협력 강화…북극 연구기관 간 협력 MOU

'북극을 향해 출발'
'북극을 향해 출발'(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국내 유일의 쇄빙연구선 아라온호가 19일 오전 인천시 중구 인천항을 출항하고 있다. 9번째 북극 연구항해에 나선 아라온호는 이날부터 77일간 북극항로 개척과 수산자원 관리를 위한 기초자료 조사를 수행할 계획이다. 2018.7.19 tomatoyoon@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한국이 북극이사회 이사국인 노르웨이와 북극 공동연구를 강화한다.

해양수산부와 외교부는 노르웨이 외교부와 12일(현지시각)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한-노르웨이 북극 관련 연구기관 간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창호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과 홍종욱 극지연구소 부소장이 5개 노르웨이 북극 관련 연구기관 관계자와 협력 문서에 각각 서명했다.

양국은 앞으로 북극 관련 연구기관 간 과학연구 협력은 물론 각종 학술행사, 전문가 교류, 북극 의제 공동 대응 등 협력 기반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노르웨이는 북극권 국가가 북극 정책을 논의하기 위해 1996년 창설한 북극이사회와 북극경제이사회 이사국이다. 또 북극 원주민 사무국 소재지국이며 북극 관련 핵심 국제회의인 '북극 프런티어' 개최국이기도 하다.

우리나라도 2013년부터 북극이사회에 옵서버로 참가해오고 있다.

최준욱 해수부 해양정책실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양국의 북극 공동연구를 위한 협력 기반이 강화된 것을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양국 간 협력 확대를 통해 북극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sungjin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3 09: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