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시민단체 "김원봉에 서훈 추서하라" 현충원 앞 집회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시민단체 애국국민운동연합은 11일 오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선의열단 단장 약산 김원봉에게 서훈을 추서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조선의열단은 조국 광복을 위해 일본과 맞서 싸운 독립투사들"이라며 "그중에서도 김원봉 조선의열단 단장은 식민지 시절 항일투쟁에 가장 앞장선 독립운동가"라고 밝혔다.

이들은 "광복 후 이승만 대통령이 친일파들을 철저히 제거했다면 김원봉은 월북하지 않았을 것"이라며 "애국에는 진보와 보수가 따로 없고, 독립투사들의 조국은 이념 전쟁 중인 남한과 북한이 아니라 남북한 전체"라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국립서울현충원에 있는 친일파들의 묘역을 파묘하겠다며 휘발성 액체와 삽을 들고 진입하려 했으나 경찰의 제지로 막혔다.

kc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11 14: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