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北, 김정은 불만에 집단체조 10일부터 잠정중단"

김정은, 지난 3일 개막공연 본 후 "작품 내용·형식 비판"

북한 집단체조 잠정 중단 사실을 알린 북한 전문 여행사 트위터 [영 파이오니어 투어스 트위터 캡쳐]

북한 집단체조 잠정 중단 사실을 알린 북한 전문 여행사 트위터 [영 파이오니어 투어스 트위터 캡쳐]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최근 개막한 북한의 집단체조(매스게임)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적 사항을 반영하는 동안 잠시 중단될 예정이라고 북한 전문 여행사가 전했다.

북한전문 여행사 '영 파이오니어 투어스'(Young Pioneer Tours)는 5일 트위터에서 "소식통들에 따르면 집단체조가 개막공연에 대한 김정은의 불만 때문에 오는 10일부터 일시적으로 중단될 수 있다"고 밝혔다.

다른 여행사 고려투어도 이날 트위터에 집단체조와 관련, "공연을 조정해서 다시 막을 올릴 때까지 오는 10일부터 며칠 또는 몇주 간 공연이 중단될 것"이라고 공지했다.

북한 매체에서는 아직 집단체조 일정 조정에 대한 언급이 없다.

그러나 앞서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4일 김정은 위원장이 전날 평양 5·1경기장에서 집단체조 '인민의 나라'를 보고 창작가들을 비판했던 사실을 공개, 수정작업이 진행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김정은, 대집단체조 '인민의 나라' 관람
김정은, 대집단체조 '인민의 나라' 관람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인 리설주 여사와 함께 지난 3일 평양 5·1경기장에서 열린 대집단체조 '인민의 나라' 개막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TV가 4일 보도했다. 이날 중앙TV가 공개한 영상에는 지난 4월 최고인민회의 이후 모습을 보이지 않던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이 포착됐다. 2019.6.4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조선중앙통신은 "최고영도자(김정은) 동지께서는 공연이 끝난 후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 창조 성원들을 부르시어 작품의 내용과 형식을 지적하시며 그들의 그릇된 창작·창조 기풍, 무책임한 일본새(일하는 자세와 태도)에 대하여 심각히 비판하셨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이 구체적으로 어떤 문제점을 지적했는지 확인되지 않지만, 최고지도자의 지적 사항을 반영하는 동안 공연 중단은 불가피해 보인다.

과거 북한은 을지포커스 훈련 등 한미군사연습이나 수해 같은 자연재해로 공연을 임시 중단한 적은 있으나, 최고지도자의 공연 지적 때문에 공연을 중단 또는 연기한 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대집단체조 '인민의 나라'
북한 대집단체조 '인민의 나라'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인 리설주 여사와 함께 지난 3일 평양 5·1경기장에서 열린 대집단체조 '인민의 나라' 개막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TV가 4일 보도했다. 사진은 집단체조 공연 장면. 2019.6.4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blue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