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문수 "야당은 입이 무기…황교안, 입까지 틀어막아서야"

송고시간2019-06-05 10:15

"여당 불법 선거운동 고발에 몰두하라"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김문수 전 경기지사는 5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당내 잇단 막말 논란에 엄중히 경고한 데 대해 "야당 대표가 풀어야 할 입까지 틀어막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당 소속 김 전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야당은 입이 무기, 여당은 돈이 무기"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전 지사는 "여당 대표는 하지 말아야 할 불법 선거운동도 거침없이 총력 질주하고 있는데, 야당 대표는 입단속에 열중한다"며 "여당 대표가 추경으로 돈 풀기에 열중하면, 내년 총선 결과가 어떻게 되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황 대표는 입단속보다는,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양정철 민주연구원 원장의 불법 선거운동을 고발하는 데 몰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전 지사는 또 "민주노총과 언론은 한국당을 적폐청산 대상이라고 하루종일 나팔을 불어댄다"며 "한국당이 입만 열면 막말이라고 꾸짖는다"고 비판했다.

김문수 전 경기지사
김문수 전 경기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