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랜드 패션 브랜드, 비닐봉투→종이봉투 대체

송고시간2019-06-05 09:58

이랜드 스파오 매장
이랜드 스파오 매장

[이랜드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이랜드는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친환경 경영을 전 계열사로 확대하는 등 환경보호에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패션 사업을 맡고 있는 이랜드월드는 지난해 말 모든 브랜드에서 플라스틱 비닐봉투의 제작과 사용을 중지하기로 결정한 뒤 올해 초 대표 매장 80여곳부터 비닐봉투를 종이봉투로 전환하고 전국 매장으로 이 같은 방침을 확대 적용 중이다.

이랜드월드는 또 친환경 천연 염색 기술과 유해물질 저감 공정을 도입했으며, 라쿤 털 장식 사용을 중단하고 친환경 단체와 멸종동물보호 기부 캠페인도 진행하고 있다.

이랜드리테일은 킴스클럽 내 에코마트를 통해 친환경 상품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 이곳에서 판매하는 친환경 주방 일회용품들은 식물성 플라스틱을 원료로 활용해 제조 과정에서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여준다고 이랜드는 설명했다.

이랜드는 "이들 외에 다른 계열사까지 친환경 경영을 확대해 환경보호에 앞장서는 등 사회적 책임을 실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jo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