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층간소음' 엘리베이터서 위층 주민 무차별 폭행…경찰 조사

송고시간2019-06-04 21:04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경북 상주경찰서는 4일 아파트 층간소음 문제로 엘리베이터에서 위층 주민을 마구 때린 혐의(폭행)로 A(40) 씨를 조사하고 있다.

A 씨는 지난달 23일 상주시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위층 주민 B(44) 씨를 주먹으로 수차례 때려 코뼈와 광대뼈 등을 부러트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층간소음 문제로 대화하던 중 다툼이 커진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이들이 서로 다치긴 했으나 여성인 B씨가 정당방위 과정에서 A 씨에게도 상처를 입혔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내다봤다.

이봉철 상주경찰서 형사과장은 "윗집이 이사 온 지 얼마 되지 않아 짐을 정리하느라 소음이 있었던 것 같다"며 "양측 진술에 따라 쌍방 폭행으로 사건이 접수됐으나 정당방위 여부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층간소음(CG)
층간소음(CG)

[연합뉴스TV 제공]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