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잇세컨즈, 일반인 모델 8명 선정…3개월간 활동

송고시간2019-06-04 15:58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삼성물산 패션 부문의 에잇세컨즈는 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실시한 콘테스트 '에잇 바이 미'를 통해 일반인 모델 8명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들 8명은 총 2천400만원의 상금을 받고, 3개월 동안 에잇세컨즈의 브랜드 모델로 홍보와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

에잇세컨즈가 지난 4월 15일부터 실시한 콘테스트에는 일반인 약 4천명이 신청했고, 최종 8인 선정을 위한 파이널 투표에는 4만9천명이 참여했다. 특히 1등을 차지한 스페인 국적의 바누는 6천352개의 '좋아요'를 받아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손광섭 마케팅홍보담당 상무는 "업계 최초로 인스타그램 투표로 실시된 일반인 모델 선발 콘테스트를 통해 에잇세컨즈를 진정성 있는 브랜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삼성물산 패션부문 제공]

[삼성물산 패션부문 제공]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