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심작품상에 이재무·김영재·이경철

송고시간2019-06-04 15:54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만해사상실천선양회는 4일 만해 한용운 선생의 문학 업적을 기리고자 제정한 제17회 유심작품상 수상자로 이재무 시인, 김영재 시인, 이경철 평론가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재무 시인은 시 부문에서 '목련'이, 김영재 시인은 시조 부문에서 '바늘귀'가, 이경철 평론가는 평론 부문에서 평론집 '현대시에 나타난 불교'가 수상작으로 뽑혔다.

특별상은 원로 시조 작가인 이상범 시인에 돌아갔다.

상금은 각 1천500만 원이고, 시상식은 8월 11일 강원도 인제군 북면에 있는 동국대 만해마을에서 열린다.

유심작품상 받은 이재무·김영재 시인과 이경철 평론가
유심작품상 받은 이재무·김영재 시인과 이경철 평론가

만해사상실천선양회 제공

lesl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