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대호 안양시장 "5·18 때 부적절하게 행동해 죄송"

송고시간2019-06-04 13:52

(안양=연합뉴스) 이복한 기자 = 최대호 경기 안양시장이 안양여성축제 때 사려 깊지 못한 행동을 했다며 사과했다.

사과문 발표하는 최대호 안양시장
사과문 발표하는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최 시장은 4일 시청 기자실에 들러 "지난달 18일 여성축제 행사장에서 노래를 부른 것은 부적절한 행동이었다"며 사과문을 발표했다.

그는 "시민들의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시정 책임자로서 모든 행동을 신중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행사에 앞서 5·18 민주화 영령을 기리는 묵념을 하고, 당초 계획했던 불꽃놀이를 취소하는 등 프로그램 일부를 조정했다"며 "자유한국당이 이를 정치적으로 악용하려는 것은 심히 유감"이라고 덧붙였다.

안양시의회 한국당 소속 시의원들은 최 시장이 여성축제 때 복면을 쓰고 노래를 부르는 등 5·18 정신을 훼손했다며 사과를 요구했다.

b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