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양시-킨텍스, '아시아 마이스산업 메카' 위해 협약

송고시간2019-06-04 13:53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고양시는 4일 ㈜킨텍스와 국제전시컨벤션센터인 킨텍스를 '아시아 마이스산업의 거점'으로 만들기 위한 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고양시-킨텍스, '아시아 마이스산업 메카' 위해 협약
고양시-킨텍스, '아시아 마이스산업 메카' 위해 협약

[고양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고양시청 2층 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재준 시장과 임창열 대표가 참석했다.

킨텍스는 마이스산업(회의·관광·전시회·컨벤션)의 중심지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국제 순회전시가 가능하다.

또 서울과 인천국제공항으로부터 접근성이 뛰어난 인프라를 갖추고 있지만, 교통 편리성을 높여야 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따라 고양시는 GTX-A노선(수도권 광역급행철도)과 연계해 킨텍스역의 환승 편의와 비즈니스 기능을 향상하기 위한 킨텍스 복합환승센터 설립, 출입국 편의 향상을 위한 도심공항터미널 및 경기 북부 유일의 시내 면세점 유치 등 다양한 해결책을 모색해 왔다.

킨텍스 인근에는 일산 테크노밸리, CJ 라이브시티, 방송영상 밸리 등 일산 지역의 자족 기능을 향상할 각종 개발사업이 현재 추진 중이다.

이런 다양한 현안에 대해 고양시와 킨텍스는 올해 2월부터 뜻을 모으기 시작했다.

고양시는 제1부시장과 킨텍스 부사장을 공동 단장으로 태스크포스(TF) 팀을 구성해 구체적 협력방안을 논의해왔다.

이재준 시장은 "킨텍스 일대는 국제회의 복합지구이자 관광특구로 고양시 자족 기능 향상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중요한 거점"이라며 "협약을 통해 킨텍스가 아시아 마이스산업의 메카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