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석국어학상에 김흥수 국민대 명예교수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재단법인 일석학술재단은 올해 제17회 일석국어학상 수상자로 김흥수 국민대 한국어문학부 명예교수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서울대 대학원에서 '현대국어 심리동사 구문에 관한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은 김 교수는 전북대를 거쳐 국민대에서 학생들을 가르쳤다.

그는 인간 내면이 언어적으로 표현되는 양상에 관심을 기울였고, 심리동사 구문뿐 아니라 통사론·어휘론·의미론으로 연구 분야를 확장했다.

또 한국텍스트언어학회장을 지내면서 텍스트 언어학이라는 생소한 학문이 한국에서 독립된 연구 분야로 인정받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제10회 일석국어학학위논문상은 논문 '-삽-의 기능 변화에 대한 연구'를 쓴 김태우 씨, '인지구성문법에 기반을 둔 한국어 「이다」 구성 연구'를 발표한 셰리(謝禮)씨, '중국인 한국어 학습자의 시간성 지시 장치 발달 과정 연구'를 집필한 김보영 씨가 받는다.

시상식은 오는 9일 오후 5시 종로구 일석기념관에서 열린다.

일석학술재단은 국어학 연구에 헌신한 일석(一石) 이희승(1896∼1989) 전 서울대 교수 유지로 2002년 설립됐고, 매년 일석국어학상과 일석국어학학위논문상을 수여한다.

김흥수 국민대 명예교수
김흥수 국민대 명예교수[국민대 홈페이지 제공]

psh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04 10: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