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화장품·패션·식품 소비재 수출대전에 해외 580개사 구매상담

송고시간2019-06-03 06:00

(서울=연합뉴스) 김성진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와 코트라(KOTRA)는 3일부터 이틀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9 대한민국 소비재 수출대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5회째인 이번 소비재 수출대전에서 화장품, 패션, 식품 등 국내 1천여개 소비재 기업들이 전시와 수출상담에 나선다.

이를 위해 중국,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등 해외 바이어 580여개사가 방한했다.

뷰티·헬스, 생활유아용품, 패션, 이(e)커머스, 식품, 아트콜라보, 공예 등 7개 테마 전시관에서 한국 소비재 기업 192개사의 제품을 전시한다.

특히 e커머스 전시관에는 인플루언서 스튜디오를 설치, 중국·러시아·중남미 지역의 유명 인플루언서들이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을 통해 제품 시연 동영상을 공유한다.

세계 63개국 580여개 바이어와 국내 1천여개 기업의 일대일 수출상담도 이뤄진다.

해외 바이어 중에는 19개 e커머스 플랫폼과 102개 중간유통업자(벤더)도 포함돼 한국 기업이 한 공간에서 플랫폼 입점, 마케팅까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소비재 유통산업의 미래 흐름을 논의하는 신유통 트렌드 콘퍼런스, 수출 유관기관 컨설팅,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취업상담 등 다양한 연계행사도 열린다.

사전 비즈니스 매칭 활동을 통해 성사시킨 총 25건(900만 달러 규모)의 양해각서(MOU) 체결식도 열린다.

오는 5일에는 해외 바이어를 강원·경기·대전충남 등 6개 지역에 초청해 지방 소비재 기업들과 수출상담회도 개최한다.

산업부에 따르면 한류 확산으로 국산 화장품, 패션, 생활·유아용품 등의 인기가 상승하면서 전체 수출에서 5대 소비재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4년 3.5%에서 2018년 4.6%로 증가했다.

대한민국 소비재 수출대전
대한민국 소비재 수출대전

[연합뉴스 자료사진]

sungj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