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종규 영입한 DB, 트레이드로 김태술·김민구도 보강

정희원은 삼성으로, 박지훈은 KCC로
김태술
김태술[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 김종규(28·207㎝)를 품은 프로농구 원주 DB에 가드 김태술(35·180㎝)과 김민구(28·190㎝)도 합류했다.

DB 구단은 서울 삼성과의 트레이드로 포워드 정희원(25·191㎝)을 보내고 김태술을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김태술은 2007년 신인 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서울 SK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 안양 KGC인삼공사, 전주 KCC, 서울 삼성을 거쳤다.

10개 시즌 평균 8득점 4.7어시스트 2.6리바운드를 기록했다.

2011-2012시즌엔 현재 DB 감독인 이상범 감독의 지도를 받으며 인삼공사의 우승에 힘을 보탠 바 있다.

DB는 "정통 포인트가드인 김태술의 합류로 김종규 영입 효과를 극대화하고, 노련한 경기 운영으로 팀을 잘 이끌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DB는 전주 KCC와도 트레이드에 합의해 포워드 박지훈(30·193㎝)을 보내고 김민구를 영입했다.

김민구는 김종규, 두경민과 더불어 과거 경희대의 전성기를 이끌며 '빅3'로 불렸다.

김종규에 이어 김민구까지 DB에서 뛰게 되면서 내년 초 두경민이 상무에서 제대하면 세 선수가 같은 팀에서 다시 만난다.

김민구
김민구[연합뉴스 자료사진]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6/01 11: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