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BS-이탈리아 핵물리연구소 '우주비밀 규명 물리학 연구' 협력

IBS-INFN 업무협약 체결…물리학 분야 전반으로 공동연구 확대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한국과 이탈리아가 손잡고 우주의 비밀을 밝히는 물리학 연구를 함께 진행한다.

기초과학연구원(IBS)은 31일 이탈리아 국립핵물리연구소(INFN)와 물리학 분야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는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이날(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 소재 INFN 본원에서 열린다.

1951년 설립된 INFN은 핵물리 및 입자물리학을 중점적으로 연구하고 있다. 이탈리아 최초의 가속기를 보유한 프라스카티국립연구소(LNF)를 비롯해 깊이 1천400m, 면적 1만㎡에 달하는 세계 최대 규모 지하실험시설 '그랑사소국립연구소'(LNGS)를 운영한다.

두 기관은 앞서 2014년 가속기 분야 공동연구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올해는 물리학 분야 전반으로 공동연구 분야를 확대하고 협력을 강화하자는 내용의 협약을 맺는다.

김두철 IBS 원장은 "기존 중이온가속기 분야 연구 협력을 강화하는 한편 암흑물질 등 다양한 분야로 기관 간 협력을 확대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연구 협력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대전 유성구 IBS 본원 전경
대전 유성구 IBS 본원 전경[IBS 제공]

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31 10: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