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갤럭시 폴드 6월 출시 어려울 듯…일정 발표 이달 넘겨

삼성, 품질 안정화 작업 중…"수 주 안에 출시 일정 공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삼성전자[005930]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 출시가 6월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MWC19에 전시된 '갤럭시 폴드'
MWC19에 전시된 '갤럭시 폴드'(바르셀로나=연합뉴스) 세계 최대 모바일 박람회 'MWC19' 개막일인 25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피아그란비아 전시관 삼성전자 부스에 '갤럭시 폴드'가 전시돼 있다. 2019.2.25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28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내부적으로 갤럭시 폴드를 6월 내 출시하겠다는 목표를 세웠으나 품질 안정화 작업이 예정보다 길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이달 중순 이동통신사들에 갤럭시 폴드를 제공, 망 연동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 소식이 알려지면서 이달 중 갤럭시 폴드 출시 일정을 재공지하고 다음 달 출시하는 방안이 유력하게 떠올랐으나 하드웨어 안정화 작업이 예상보다 더딘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필름, 디스플레이 등 부품 점검을 포함해 품질 안정화에 시간이 걸리는 것으로 파악된다"며 "삼성전자가 내부 부품 설계를 제외하고 부품 하나하나를 처음부터 손보며 완성도에 사활을 건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4월 갤럭시 폴드 출시 연기를 첫 공지할 때와 마찬가지로 여전히 "수 주 내 출시 일정을 공지하겠다"는 입장이어서 이르면 다음 달 출시 일정 윤곽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출시보다 국내 출시가 빨라질 가능성도 점쳐진다.

다른 관계자는 "화웨이가 미국 제재 여파로 7월 폴더블폰을 내지 못할 것이 유력하게 되면서 삼성전자가 갤럭시 폴드 출시에 좀 더 여유가 생겼을 것"이라면서 "하반기 갤럭시 노트 출시가 예정돼 있어 7월에는 제품을 내놓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내다봤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 개선 작업을 진행 중이다. 문제를 보완한 제품에 대해 각국에서 전파인증 등 인허가를 새로 받아야 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출시 일정이 정해지지 않았다. 수 주 내 출시 일정을 발표하겠다는 입장에 변함이 없다"고 전했다.

앞서 미국 가전제품 소매 체인인 베스트바이는 23일(현지시간) "삼성이 (출시가 연기된) 갤럭시 폴드의 새로운 출시일을 알려주지 않고 있다"며 갤럭시 폴드에 대한 구매 예약을 취소한 바 있다.

삼성전자는 이달 31일까지 갤럭시 폴드를 출시하지 못할 경우 구매하겠다는 의사를 재차 밝히지 않은 구매 예약 고객들은 자동으로 예약이 취소된다는 안내 메일을 발송한 바 있어 구매 유지를 선택하지 않은 고객의 사전예약도 31일 자동 취소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갤럭시 폴드 사전예약량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삼성닷컴을 통해 사전예약에 참여한 고객이 수천 명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8 07: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