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페루 '태양제', 6월 24일부터 9일간 열린다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페루관광청은 페루의 최대 축제인 '태양제(인티라미·Inti Raymi)가 오는 6월 24일부터 9일간 잉카제국의 마지막 수도 쿠스코에서 열린다고 27일 밝혔다.

페루 태양제 [페루관광청 제공]
페루 태양제 [페루관광청 제공]

인티라미는 잉카 시대의 태양 숭배 사상을 엿볼 수 있는 축제로, '인티'는 태양을, '라미'는 축제를 뜻한다.

이 축제는 태양신에게 농사의 풍요를 기원하고 감사를 드리는 의식에서 시작했다.

축제 기간 코스코에서는 잉카의 리듬을 즐길 수 있고, 축제 참가자의 화려한 의상과 거리 곳곳에서 열리는 공연은 여행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태양제 행렬은 잉카 시대 태양의 신전이던 코리칸차(Coricancha)에서 시작해 '태양의 집'으로 불리는 거대 석재 유적지, 삭사이와만(Sacsayhuaman)에서 끝난다.

관람 예약은 축제 웹사이트(www.intiraymi.pe)에서 할 수 있다.

태양제 행렬 [페루관광청 제공]
태양제 행렬 [페루관광청 제공]

dk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5/27 09: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