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화 '철도원' 만든 일본 감독 후루하타 야스오 별세

송고시간2019-05-26 22:01

(도쿄 교도=연합뉴스) 영화 '철도원'을 만든 일본의 영화감독 후루하타 야스오가 지난 20일 도쿄에서 폐렴으로 별세했다고 도에이 영화사가 26일 밝혔다. 향년 84세.

나가노현 출신인 후루하타 감독은 1966년 '비행소녀 요코'로 데뷔했으며, 1999년작 '철도원'으로 이름을 널리 알렸다.

그는 지난 2014년 먼저 세상을 떠난 일본의 전설적인 배우 다카쿠라 겐과 다수의 작품을 함께 찍은 것으로도 유명하다. 후루하타 감독의 작품 중 '철도원'과 '역'(驛), '호타루' 등에 다카쿠라가 출연했다.

후루하타 야스오 감독(왼쪽)
후루하타 야스오 감독(왼쪽)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