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미공단 에너지회사서 30대 기사 석탄운반차에 치여 숨져

송고시간2019-05-24 09:29

경북 구미경찰서
경북 구미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구미=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24일 오전 6시 50분께 경북 구미시 공단동 GS E&R 구미발전처에서 덤프트럭 운전기사 A(39)씨가 석탄운반용 차량에 치여 숨졌다.

구미 국가산업1단지 구미발전처 내 석탄저장고 앞에서 석탄운반용 차량이 후진하다가 A씨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

경찰은 석탄운반용 차량 운전기사와 회사 관계자를 불러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구미노동지청은 숨진 A씨가 GS E&R 소속인지, 하청업체 직원인지를 파악하고 안전규정 위반 여부를 조사할 예정이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