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B증권 "한전, 요금인상 기대 부각 어려워…목표가↓"

송고시간2019-05-24 08:43

한국전력(CG)
한국전력(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KB증권은 24일 한국전력[015760]의 요금인상에 대한 기대감이 단기간 내 부각되기 어려울 것이라며 이 회사에 대한 목표주가를 3만6천원에서 2만8천원으로 내리고 투자의견 '중립'(Hold)을 유지했다.

강성진 연구원은 "연초 이후 국제유가와 원/달러 환율이 상승하면서 LNG 단가가 반등할 전망"이라며 "이에 올해 민자발전사업(IPP) 전력 평균 구매단가 전망치를 8.2% 상향하며 이는 올해 전력구입비 1조3천억원 증가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전 적자에도 요금인상은 없을 것이라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발언 등을 고려해 요금인상 예상 시점도 7월 초에서 10월 초로 연기했다"며 "이에 따른 올해 영업이익 전망치 변경 요인은 8천404억원"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한전의 올해 영업이익 전망치를 기존 3조1천억원 대비 1조7천억원 줄어든 1조4천억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또 그는 "올해 원전이용률은 이미 2016년 수준인 83.7%에 근접한 78.2%로 전망된다"며 "영업손익 전망치 상향요인이 되기 어렵다"고 진단했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