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페이스북 "올해 1분기 22억개 가짜 계정 제거"…사상 최대

송고시간2019-05-24 04:27

전 분기보다 2배로 늘어…"적발 늘었지만 가짜계정 생성도 증가"

페이스북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페이스북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은 1분기에 22억 개의 가짜 계정을 제거했다고 밝혔다고 블룸버그·AP 통신 등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페이스북은 작년 1분기 5억8천300만 개의 가짜 계정을, 작년 4분기에는 10억 개를 웃도는 가짜 계정을 정지시켰다고 밝혔는데 한 분기 만에 2배 이상으로 증가하며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이다.

이런 증가는 가짜 계정 적발이 늘어난 데 따른 것일 뿐 아니라 자동공격 프로그램을 통한 가짜 계정 생성 자체가 늘었다는 의미라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블룸버그는 "페이스북이 자사 사이트의 진실성을 약화시키려는 한 무리의 말썽꾼들과 어떻게 씨름하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기록"이라고 지적했다.

페이스북이 벌이는 활동 규모나 페이스북이 안고 있는 문제의 크기를 알려준다는 점에서 놀랄 만하다는 것이다.

가짜 계정의 대다수는 생성된 지 수 분 만에 제거됐다고 페이스북은 밝혔다. 따라서 월 평균·일 평균 활성 이용자 통계에는 이들 가짜 계정은 포함되지 않았다.

페이스북은 작년 10월∼올해 3월 월 평균 활성 이용자 24억 명 가운데 5%가 가짜 계정인 것으로 추정했다. 이는 그 이전 6개월의 가짜 계정 추정비율 3∼4%보다 상승한 것이다.

페이스북은 또 이날 내놓은 보고서에서 새로운 통계를 공개했다. 약물이나 무기 판매와 관련돼 삭제된 포스트가 1분기에 150만 개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미국 대선 당시 러시아가 페이스북을 이용해 유권자들에게 영향을 끼치려 한 것으로 드러난 이후 페이스북은 자사의 콘텐츠 정책을 위반한 포스트를 찾아내 제거하는 활동을 강화하겠다고 수차례 약속해왔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