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교안, 수도권서 '민생투쟁'…일용직 노동자·공시생과 만남

송고시간2019-05-24 05:30

발언하는 황교안 대표
발언하는 황교안 대표

(고성=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3일 산불피해 지역인 강원도 고성군 토성농협본점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주민들을 위로하고 있다. 2019.5.23 city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4일 수도권을 끝으로 3주간의 '민생투쟁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황 대표는 이날 새벽 경기 성남시 중원구 새벽인력시장을 방문해 일용직 노동자들의 고충을 듣는다.

황 대표는 이어 평택항 마린센터에 있는 도시대기측정망을 방문해 수도권의 미세먼지 실태를 점검한다.

이후 수원시의 한 아파트 주민들과 간담회를 갖고 수도권 부동산 대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다.

저녁에는 서울 동작구 노량진에서 공시생('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학생'의 줄임말)과 취업준비생들을 만나 치킨과 맥주를 함께하며 이야기를 나눌 계획이다.

황 대표는 국회 앞에서 '민생투쟁 대장정' 버스에서 하차하는 것으로 대장정 일정을 마친다.

a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