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소주 '처음처럼'도 오른다…6월부터 73원 인상

롯데주류 주요 제품 인상 발표…맥주 '클라우드'도 133원 인상
소주 '처음처럼'
소주 '처음처럼'[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롯데주류의 소주 '처음처럼'과 맥주 '클라우드' 등의 주류 제품이 다음 달 1일부터 각각 73원과 133원 인상된다.

롯데주류는 소주 '처음처럼'이 출고가 기준으로 1천6.5원에서 1천79.1원으로 7.2% 오른다고 23일 밝혔다.

맥주 '클라우드'는 1천250원에서 1천383원으로 10.6% 인상된다.

또 '청하'는 2012년 이후 7년 만에 1천471.2원에서 1천589.5원으로 118원, 8% 인상된다. '명가'는 4만4천940원에서 4만9천434원으로 10% 오른다.

맥주 제품 '피츠'는 이번 인상에서 제외됐다.

롯데주류는 "그동안 소비자 부담을 고려해 출고가를 유지해왔지만, 부자재 가격, 물류비, 인건비 등 비용이 증가해 누적된 원가 부담이 늘어났다"며 "부득이하게 출고가를 인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인상은 맥주에서 시작된 주류 가격 연쇄 인상의 연장선에 있다.

맥주 시장 1위인 오비맥주는 지난 4월 초 주요 제품 출고가를 올렸다. 오비맥주의 '카스', '프리미어OB', '카프리' 등 주요 맥주 제품의 공장 출고가가 평균 5.3% 인상됐다.

이어 5월 1일부터 하이트진로가 소주 참이슬의 공장 출고가격을 6.45% 인상했다. 이에 따라 소주 시장 1위 제품인 하이트진로의 '참이슬 후레쉬'와 '참이슬 오리지널'(360㎖)의 공장 출고가가 병당 1천15.7원에서 1천81.2원으로 65.5원 인상됐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3 17: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