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위저·더 뱀프스,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 온다

2019 인천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 2차 라인업 공개
[인천관광공사 제공]
[인천관광공사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미국의 얼터너티브 록밴드 위저(Weezer)와 영국 밴드 더 뱀프스(The Vamps)가 오는 8월 9~11일 인천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리는 '2019 인천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는 23일 올해 인천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 2차 라인업을 발표했다.

위저와 더 뱀프스와 함께 트리스, 해리빅버튼, 더 로즈, 크라잉넛, 소닉스톤즈, 라이엇키즈, 최고은, 럭스, 불나방스타소세지클럽 등 국내외 아티스트 11팀이 포함됐다.

1992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결성된 4인조 밴드 위저는 지난 2016년에도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에 참가했다.

4인조 브릿록 밴드 더 뱀프스는 지난해 음악 페스티벌 '슬로우 라이프 슬로우 라이브'로 첫 내한공연을 펼쳤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국내외 아티스트 60여 팀이 참가할 예정이다.

펜타포트 측은 24일부터 2차 얼리버드 티켓 3일권을 인터파크에서 30% 할인이 적용된 14만원에 1천매 한정 판매한다.

인천 펜타포트 록 페스티벌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인천관광공사 홈페이지 및 펜타포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3 17: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