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천호엔케어 서버 또 해킹 피해…회원 3만3천명 개인정보 유출

천호엔케어 홈페이지 화면
천호엔케어 홈페이지 화면[천호엔케어 홈페이지 화면 캡처]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건강식품 전문기업인 천호엔케어(옛 천호식품) 회원 3만3천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23일 천호엔케어에 따르면 최근 자사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올리고 "당사 서버 해킹으로 인해 고객님 개인정보가 유출된 사실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이번 일은 중국 해커집단 소행으로 추정된다.

회원 3만3천여명 이름, 아이디, 휴대전화번호, 집 전화번호, 생년월인, 이메일 등이 유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킹은 이달 16일에 발생했다.

천호엔케어는 나흘 뒤인 20일 이를 인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천호엔케어는 사과문에서 불법 접속시도 및 경로 폐쇄, 전사적인 보안 강화, 관계기관과 수사기관에 신고 등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 관계자는 "개인정보 악용으로 의심되는 전화, 문자, 이메일을 받으면 열람하지 말고 즉시 삭제해달라고"고 당부했다.

이어 "임직원 모두 본 사안을 심각하게 받아들이며, 다시는 이와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해당 홈페이지(https://company.chunhomall.com/)에 접속하면 개인정보 유출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천호엔케어는 천호식품 시절인 2017년에도 서버 해킹을 당해 3만명에 가까운 고객 정보가 유출됐다.

pitbul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3 17: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