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6월 8∼17일 길동생태공원 반딧불이 축제…프로그램 사전예약

송고시간2019-05-24 06:00

반딧불이 스크래치 페이퍼
반딧불이 스크래치 페이퍼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6월 8∼17일 서울 길동생태공원에 가면 깨끗한 환경에만 서식하는 반딧불이를 볼 수 있다.

서울시는 반딧불이 축제를 앞두고 일부 프로그램의 사전예약을 받는다고 24일 밝혔다.

반딧불이 야간탐방, 반딧불이 자연생태동화, 속담 속 반딧불이 이야기, 반딧불이 액자 만들기, 곤충 모양 천연비누 만들기, 유아 생태학교, 숲 유치원, 전문가와 함께하는 자연탐사대 등 프로그램은 예약이 필요하다.

축제 하이라이트는 반딧불이 야간탐방이다. 총 30회 운영하며 회당 20∼40명이 참가할 수 있다. 여름밤에 크리스마스트리처럼 반짝이는 불빛을 감상할 수 있다.

프로그램 예약은 오는 27일 오후 2시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http://yeyak.seoul.go.kr)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행사 관련 자세한 사항은 동부공원녹지사업소 공원여가과(☎ 02-2181-1182)에서 알려준다.

반딧불이는 예전에는 개똥처럼 흔하다고 해서 개똥벌레로도 불렸다고 한다. 하지만 깨끗한 환경에서만 살 수 있어 요즘은 쉽게 볼 수 없는 환경지표종이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