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말라리아 막자'…파주시, 9월까지 야간 합동 방역

송고시간2019-05-23 11:09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파주시보건소는 말라리아 등 모기 매개 감염병 차단을 위해 오는 9월 말까지 매월 격주 목요일 민·관·군 야간 합동 방역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말라리아 환자(PG)
말라리아 환자(PG)

[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파주시는 이 기간 총 10회 합동 야간 방역을 할 예정이다.

특히 말라리아 환자 발생 지역을 집중 방역해 모기가 전파하는 감염병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다.

합동 방역은 말라리아 매개 모기 활동 시간인 야간에 진행되며 35개 반 70명이 참여한다.

파주시 관계자는 "말라리아는 감염 시 감기와 유사한 증상을 보이며 오한과 발열, 두통이 동반된다"면서 "말라리아 의심 증상이 있으면 즉시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파주시보건소 감염병관리팀(☎031-940-5573)으로 문의하면 된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