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것이 한국의 '힙'이다…전통연희페스티벌 6월 개최

아찔한 줄타기
아찔한 줄타기[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6월 1∼2일 마포구 증산로 문화비축기지 일대에서 '2019 전통연희페스티벌'을 연다.

13회를 맞은 축제는 해학과 풍자가 깃든 전통놀이를 기반으로 한 30개 공연을 선보인다.

기대할 만한 공연은 어름산이(줄광대) 박지나(31)의 줄타기다. 국내에 두 명뿐인 여성 어름산이 중 한 명인 박지나는 양발 들어 코차기, 180도 거중돌기로 전통연희의 매력을 보여준다. 다룰 주제도 청년실업, 가계부채, 외모지상주의 등으로 다채롭다.

정인삼(78) 명인의 고깔소고춤, 이애주(72) 명인의 당악북놀이, 김운태(56) 명인의 채상소고춤, 서한우 명인의 우도설장구, 최연소 인간문화재 김대균(53) 명인의 줄타기도 눈길을 끈다.

이 밖에 관객이 탈춤, 버나돌리기, 죽방울 치기 등 기예를 배우는 순서와 어린이를 위한 마당극 '연희는 방구왕'도 마련된다. 미리 신청하면 공연 속 사자춤도 배울 수 있다.

체험 사전 신청은 오는 30일까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www.kotpa.org)에서 할 수 있다. 모든 공연 무료.

흥겨운 전통연희
흥겨운 전통연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제공]
이것이 한국의 '힙'이다…전통연희페스티벌 6월 개최 - 3

cla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5/23 09: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