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홍준표 "文대통령 5·18 당시 사법시험 올인…이분법 벗어나야"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21일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거론한 5·18 민주화운동 당시 그분은 사법시험에 올인하지 않았던가"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한국 정치판이 이제 그만 흑백 이분법에서 벗어나는 미래 정치가 됐으면 좋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는 문 대통령이 지난 18일 제39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사를 통해 '독재자의 후예' 등을 언급하며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의 5·18 망언을 비판한 것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된다.

홍 전 대표는 "제주 4·3 사건과도, 5·18 광주 민주화운동과도 자유롭고 싶다"며 "해난 사고에 불과한 세월호 사건에서도, 나와 아무런 해당 사항 없는 독재의 멍에에서도 자유롭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관여하지 않은 박근혜 탄핵 문제에도, 탄핵팔이들의 이유 없는 음해로부터도 자유롭고 싶다"며 "좌파의 뻔뻔함을 넘고 우파의 비겁함을 넘어 바람처럼 자유로워지고 싶다"고 했다.

bang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1 1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