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 입맛 사로잡은' 韓 샤인 머스캣 포도, 2천만불 계약 체결

韓 샤인 머스캣 포도, 2천만불 계약 체결
韓 샤인 머스캣 포도, 2천만불 계약 체결[aT 베이징지사 제공]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높은 당도와 수려한 외관을 무기로 한 한국산 샤인 머스캣 포도가 중국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21일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국내 샤인 머스캣 포도 재배 농가인 산떼루아 영농조합과 중국 과일 전문 판매업체인 '러라'(樂拉)는 4년간 국산 샤인 머스캣 포도 1천200t(2천만 달러)을 공급하는 계약을 전날 체결했다.

샤인 머스캣 포도는 거봉 크기의 씨 없는 청포도로 씹을수록 망고 향이 입안에 퍼져 '망고 포도'로도 불리며, 중국에서는 한 송이에 6∼9만 원에 판매되는 프리미엄 포도다.

특히 한국의 대(對)중국 포도 수출량의 90%를 차지하며, 중국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국산 샤인 머스캣 포도의 대중 수출량은 96t(162만 달러)도 전년 대비 1천886% 증가했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aT는 현지화 지원사업을 통해 샤인 머스캣 포도를 중국 주요 온·오프라인 플랫폼인 징둥(京東), 번라이성훠(本來生活), BHG 등에 입점시켰다"면서 "안전하고 품질이 뛰어난 고가의 수입산 과일을 선호하는 중국 고소득층 소비자를 겨냥한 전략이 국내 농가 소득 증대로 이어지는 결과를 가져 왔다"고 말했다.

china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5/21 13: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