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신환 "주말 지나면 국회 정상화 일정 가시권"

송고시간2019-05-21 09:42

"민주·한국, 감정의 골 깊어 시간 걸릴듯…협상 리드해 합의 이끌겠다"

호프타임 회동하는 여야3당 원내대표
호프타임 회동하는 여야3당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운데),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오른쪽),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 카페에서 열린 국회 정상화 방안 논의를 위한 '호프 타임' 회동하고 있다. 2019.5.20 [국회사진기자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방현덕 기자 =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21일 "이번 주말이 지나면 국회 정상화 방안 일정이 가시권 안에 들어올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취임 후 첫 원내대책회의를 열고 "어제 저녁 맥주 회동에서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는 국회 파행의 장기화는 안 된다 데 인식을 같이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제 희망은 어제 국회 정상화 방안을 전격 도출하는 것이었다"면서 "하지만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감정의 골이 깊은 상황이라 분위기가 무르익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 같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도 정당 간 협상을 리드해서 합의를 끌어내겠다는 전략으로 임하겠다"며 "3당 원내대표가 이른 시일 내에 만나기로 한 만큼 적절한 시점에 드라이브를 걸어 성과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오 원내대표는 "국회가 열리기 전에 정부가 내놓은 추경(추가경정예산)안을 상임위별로 미리 분석해 수용할 것과 따질 것이 무엇인지 정교하게 구분해서 '추경안 정국'을 바른미래당이 이끌어갈 수 있도록 해달라"고 의원들에게 당부했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